• 쁘띠프랑스
    가평에 있는 프랑스식 테마파크 유럽의 다양한 문화와 공연을 즐길 수 있는 곳. 추천수 쁘띠프랑스는 경기도 가평에 있는 국내 유일의 프랑스식 테마파크다. 아름다운 조경과 이국적인 건물이 줄지어 있어 프랑스는 물론 유럽의 다양한 문화체험과 공연을 즐길 수 있다. 유럽의 이색적인 건물뿐만 아니라, ‘어린왕자’로 유명한 프랑스 작가 생텍쥐페리의 기념관, 다양한 형태의 오르골, 300여점에 달하는 유럽의 전통 인형, 각종 골동품과 미술품 2천여점 등을 감상할 수 있고, 150년 된 프랑스 목조주택을 구입해 그대로 옮겨 놓은 프랑스 전통주택 전시관에서 옛 프랑스인들의 생활도 엿 볼 수 있다. 공연 및 체험 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다양하다. 프랑스의 전통 손인형극 ‘기뇰’, ‘마리오네트’, 거리의 악사 공연과 포토존, 프랑스 전통놀이 등을 체험 할 수 있다. 특히 SBS ‘별에서 온 그대’ 촬영지를 보기위해 한류드라마를 사랑하는 관광객들이많이 찾는다. 어느 곳에서 사진을 찍어도 화보처럼 보일 정도로 예쁜 배경이 많아 연인들에게도 인기가 높다.
  • 남이섬
    북한강 위에 반달 모양으로 떠 있는 남이섬은 1944년 청평댐이 만들어지면서 생겨난 섬으로 배를 타고 들어가야 한다. 1970년대와 80년대 강변가요제가 열렸고 TV 드라마 「겨울연가」의 촬영지로 내외국인에게 너무나도 잘 알려진 이 섬은 조선 세조 때 병조판서를 지내다 역적으로 몰려 요절한 남이 장군의 묘가 있어 남이섬이라고 불리게 되었다. 이미 고인이 된 수재 민병도 선생이 1965년 모래뿐인 불모지 남이섬을 매입해 나무를 심기 시작한 것이 관광지로서의 남이섬이 시작된 출발점으로, 남이섬은 나무들이 만들어 준 천국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만큼 아름다운 숲길이 섬 전체를 메우고 있다.
  • 아침고요수목원
    꽃 내음 가득한 정원. 특색 있는 정원, 다양한 전시와 축제가 열리는 곳 경기도 가평에 있는 아침고요수목원은 축령산의 빼어난 경관을 배경으로 20여 개의 특색 있는 정원이 있는 곳이다. 곡선과 비대칭의 미가 뛰어난 분재정원, 침엽수 정원, 허브정원, 야생화 정원, 아이리스 정원, 무궁화 동산 등 각각의 주제를 가진 정원을 감상할 수 있다. 숲을 이루는 나무 아래에서 삼림욕을 즐기려는 관광객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다. 정원마다 각각 계절의 색채를 담아 돌아가며 전시회 및 축제가 열려 사계절 언제나 볼거리가 풍성하다. 봄이면 야생화전 및 봄꽃 축제가 열리고, 여름에는 산수국, 무궁화 전, 아이리스 축제, 가을에는 국화전, 단풍축제, 겨울에는 오색별빛정원전이 진행된다. 아침고요수목원은 영화 ‘편지’를 통해 주목 받기 시작한 후, 각종 영화 및 드라마, TV 프로그램의 촬영장소로도 잘 알려졌다.
  • 경강/강촌레일바이크
    경춘선 옛 철길 따라 추억 싣고 달리는 '강촌 레일바이크' 레일바이크는 옛 강촌역과 김유정역 사이 약 8km 구간을 편도로 운행한다. 강촌역에서 출발해 김유정역까지 갈 수도 있고, 김유정역에서 출발해 강촌역으로 올 수도 있다는 이야기다. 같은 길을 오가지만 김유정역~강촌역 코스가 내리막길이 더 많아 상대적으로 수월하다. 하지만 강촌역~김유정역 코스도 오르막길에서는 페달을 밟지 않아도 레일바이크가 전동으로 움직이도록 설계되어 있어 힘들지 않다. 옛 경강역과 가평철교 사이를 왕복하는 경강역 코스는 7.2km로, 왕복 1시간 조금 넘게 걸린다. 강촌역이나 김유정역과 달리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 정시마다 하루 총 10회 운행한다.
  • 북한강
    한강 권역의 한강 수계에 속하며, 한강의 제1지류이다. 유로연장(流路延長)이 291.3㎞·하천연장이 155.86㎞이고, 유역면적은 북한지역을 포함할 경우 11,343.24㎢, 남한지역만은 7,787.95㎢이다. 북한의 금강산(金剛山) 부근에서 발원한 금강천이 남쪽으로 흐르면서 강원도 철원군에서 금성천(金城川)을 합친 후, 화천군 화천읍(華川邑) 휴전선에서 북한강 국가하천 구간이 시작된다. 이후 남쪽으로 흐르다가 경기도 양평군 양서면(楊西面) 양수리(兩水里)에서 남한강과 합류하여 한강(국가하천)으로 흘러든다.